반응형

그분은 40대 후반 전 30대 중반

맹세코 기미 주거나 한 적 없어요

근데 얼마 전에 야밤에 전화해서

술 마셨는지 자기가 얼마나 날 좋아하는지

아냐며 울고불고 하네요

별을 따달라면 따줄 수 있다나?


제가 경리라서 이 사람 얼마 받는지 다 알고

그 나이에 월세 사는 것도 알아요

부모님 수입 없어서 건강보험도 아들 이름으로

되어 있거든요


근데 뭐든 다 해줄 수 있다니

아무래도 제가 평소에 좀 짠순이라서

명품 같은 것도 없고 화장도 잘 안 하고

그런게 마음에 들었던 거 같아요

이쁘지도 않고요

저 정도면 건드려볼만한 확신이 들었는지



뭐든 다해줄 수 있다길래

점심 도시락 좀 싸오라고 했어요

맨날 식당 밥 먹기 지겹다고요

반찬 사지 말고 직접 만들고

보온 도시락에 국도 싸달라고 했더니


어이 없어하네요 ㅋㅋㅋ 자기가 그걸 왜 하냐고

뭐든 다 할 수 있는데 밥은 못 하냐구 하니깐

그런 건 여자가 하는 거라나


나 별로 안 좋아하는 것 같은데

생각 바뀌면 도시락 싸오시라고

하고 끊었어요


회사 가니깐 개무시하네요 ㅋㅋㅋ

잘됐어요

 

https://bltly.link/y9xVHo6

 

블라인드에서 댓글 1000개달린 소개팅 논란

님들 소개팅에서 오늘 천사랑 데이트하네요! 이러면 잘통하나요?

bltly.link

https://bltly.link/kr5kVgX

 

정말 시대를 앞서나간 여성분

 

bltly.link

https://bltly.link/inJIWd1

 

물올리는 댕댕이.gif

 

bltly.link

 

반응형
Posted by 기자 J

반응형
블로그 이미지
기자 J

공지사항

Yesterday
Today
Total

달력

 « |  » 2024.6
1
2 3 4 5 6 7 8
9 10 11 12 13 14 15
16 17 18 19 20 21 22
23 24 25 26 27 28 29
30

최근에 올라온 글

최근에 달린 댓글

최근에 받은 트랙백

글 보관함